나석채 MBN 노조 지부장 재선
나석채 MBN 노조 지부장 재선
8기 지부장 역임해 9기 단선 출마, 투표율 87.21%에 92.44% 찬성 얻어

나석채 언론노조 MBN지부장이 재임에 성공했다. 

나 지부장은 지난 11~12일 간 진행된 9기 MBN지부장 선거에서 투표 참여 인원 225명 중 208표(92.44%)의 찬성표를 얻었다. 재적인원은 258명, 투표율은 87.21%다. 

▲MBN 자료사진. ⓒ 연합뉴스
▲MBN 자료사진. ⓒ 연합뉴스

 

나 지부장은 2017년 12월 8기 지부장에 당선돼 2년 임기를 채웠다. 8기 사무국장이었던 윤범기 MBN 기자가 9기 사무국장도 맡는다. 

나 지부장은 출마의 변에서 “경영진의 일탈을 덮고선 제대로 된 언론, 제대로 된 방송으로 거듭날 수 없다”며 사내 개혁을 강조했다. 그는 △외부인사(사장) 영입 △주요임원의 임명동의제 실시 △노조추천 사외이사제 도입 △무기계약직을 전원 정규직으로 전환 △인력감축 없는 와이드프로그램 축소 △시청자위원회 구성 개선 등 6가지 안을 제시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바람 2019-12-13 13:55:29
검찰은 MBN의 차명 주주에 대해 수사를 하고 있는가. 개인적으로 궁금한데, 별다른 소식이 없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