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가 김정은 찬양? 허위정보 다시 등장
이낙연 총리가 김정은 찬양? 허위정보 다시 등장
호찌민 주석 방명록을 김정은으로 왜곡, 페이스북·포털 통해 유포

총선을 앞두고 과거 유포됐던 이낙연 국무총리에 대한 허위정보가 다시 유포되고 있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12일 페이스북을 통해 “선거철이 다가오는군요. 또 이런 짓을 합니다”라며 자신을 향한 허위정보에 불쾌감을 드러냈다.

이낙연 총리가 김정은 위원장을 찬양하는 방명록을 썼다고 주장하는 내용의 허위정보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지지하는 페이스북 페이지를 중심으로 지난해 말부터 다시 확산되고 있다.

▲ 이낙연 총리 관련 허위정보.
▲ 이낙연 총리 관련 허위정보.

해당 게시글은 이낙연 총리의 친필 방명록 내용 “위대했으나 검소하셨고, 검소했으나 위대하셨던, 백성을 사랑하셨으며, 백성의 사랑을 받으신 주석님의 삶 앞에서, 한없이 작아지고 부끄러워집니다”를 김정은 찬양의 근거로 제시한다.

한 누리꾼은 황교안 대표를 지지하는 페이스북 페이지에 방명록 사진을 올리고 “김정은 앞에 스스로 초라해지는 공산주의자 이낙연을 초스피드로 날려버리자”라고 주장했다. 해당 게시글은 13일 오전 기준 300건 넘게 공유됐고 “북한으로 꺼저라..어이없고 기가 찰 노릇이다. 국무총리라는 놈이..ㅠ” “정말로 대한민국이 걱정이 된다” “빨갱이” 등 댓글이 붙었다. 포털에서는 ‘주석’이 김일성이라고 주장하는 게시글도 유포되고 있다.

그러나 여기서 말하는 ‘주석’은 북한 인사가 아닌 베트남의 호찌민 주석이다. 이낙연 총리는 페이스북 글을 통해 “저는 2018년 9월 26일 베트남의 국부 고 호찌민 주석 거소를 둘러보고 방명록에 이 글을 남겼습니다. 그때 저는 쩐 다이 꽝 국가주석 장례식에 참석하러 베트남을 방문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 같은 허위정보는 2018년 유포돼 이낙연 총리가 반박했으나 선거를 앞두고 다시 유포되고 있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ㅋㅋㅋ 2020-01-23 10:46:12
그럼 호지명은 빨갱이 아니냐? 빨갱이찬양 맞잖아?

바람 2020-01-13 12:49:26
이런 정보를 최초 생산한 사람은 한국 국적이 아닐 것이다. 대부분 미국이나 다른 나라 국적의 한국인으로 한국법을 짓밟으면서 선전선동을 하고 있다. 제작한 사람이 미국 국적 한국인이라면, 퍼트리는 사람에게도 제재를 가할 필요가 있지 않을까. 누가 봐도 베트남에서 적은 글을 왜곡하는 허위정보 아닌가. 아동 성 동영상을 유포하는 사람처럼, 적당한 법적제재가 필요하다.